새울원자력본부, 설 명절 앞두고 원전 건설 시공 ‧ 협력사에 129억 원 대금 조기 지급

울산포스트 | 기사입력 2023/01/19 [09:35]

새울원자력본부, 설 명절 앞두고 원전 건설 시공 ‧ 협력사에 129억 원 대금 조기 지급

울산포스트 | 입력 : 2023/01/19 [09:35]

 


  한국수력원자력 새울원자력본부(본부장 조석진)는 설을 앞두고 새울 3,4호기 건설 시공‧협력사의 경영난을 완화하고 원전 생태계 회복을 위해 협력사 17개에 129억 원의 공사 대금을 조기 지급하기로 했다. 

  자금 수요가 집중되는 명절 직전에 시공 ‧ 협력사의 원활한 자금 흐름을 돕기 위해 129억 원의 공사 대금을 지급키로 한 것이다. 

 

  새울 3,4호기는 국내에서 유일하게 원전 건설 공사가 진행 중인 현장으로 일일 최대인원 약 4,000명이 투입되는 국내 최대 건설 현장이다. 

 

  조석진 새울원자력본부장은 “원자재 가격 상승과 고금리에 따른 금융 비용 인상으로 어려운 경영 환경에 처한 원전 건설 시공 ‧ 협력사의 경영난을 해소하는데 한수원이 앞장 서겠다”라고 말했다.

 
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
내용
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,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.
 
관련기사목록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